증세, 편도염 치료는? 목소리가 계속 잠겼어

 목이 계속 잠긴 증상, 편도선염의 치료는?편도염의 올바른 치료법을 알아보세요.

안녕하세요 이지슴 이비인후과입니다 🙂

편도염은 이비인후과 질환 중에서도 연간 방문하는 환자가 가장 많고, 나이도 다양한 질환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질환입니다.특히 요즘 같은 환절기에 환자가 급증합니다.

편도염은 흔히 목감기라고 불리는 증상을 동반합니다.가볍게 앓기도 하고 그냥 넘어가는 경우도 있습니다.실제로도 자연적으로 낫는 경우도 많습니다.

단, 상황에 따라 체계적인 치료가 필요하며 어린이의 경우 편도염 노출이 잦기 때문에 보호자는 편도염에 대한 예방법을 준수해야 합니다.

편도염의 원인은?

편도는 입과 코에서 들어오는 외부 물질에 반응하여 항체를 분비하는 면역기관인데 4~10세에 이 기능이 활발해지면서 사춘기 이후 점차 퇴화합니다.

단, 이 과정에서 편도가 감염되어 염증이 생기거나 어린이의 경우 편도비대증으로 고생하기도 합니다.

편도선은 크게 4 가지로 나눌 수 있는데, 특히 목의 양 끝에 위치한 구개 편도가 바이러스 감염에 취약합니다.보통은 감기에 걸렸을 때 편도선염이 일어나기 쉽습니다.지속적으로 편도염이 발생하거나 염증이 지속될 경우 만성 편도염으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편도염 증상은?

급성 편도염이 생기면 고열이나 오한 등이 갑자기 나타나며, 목이 따끔거리고 음식물이 삼키기 힘들고, 온몸이 쇠약해지며, 관절통, 두통 등의 전신증상이 나타납니다.

이때 편도선을 보면 편도가 커지고 붉게 충혈되어 있으며 흰 삼출액이 묻어 있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목 림프절이 같이 커지기 때문에 턱 밑이나 목 옆에 덩어리가 닿거나 치아를 누르면 통증이 나타납니다.

만성이 진행되면 급성 편도선염 증상이 반복될 수 있습니다.감기도 걸리기 쉽고, 만성적인 목 통증과 함께 편도결석이 자주 발생할 수 있습니다.

편도염 치료가 필요할까?

급성 편도염은 4~5일 정도 증상이 지속되면 사라지지만 염증이 남아 있거나 반복되는 경우 증상이 자주 나타나 생활에 지장을 받을 수 있습니다.심한 경우에는 편도선 주위 농양으로 번질 수 있는 우려가 있을 수 있습니다.따라서 편도염이 있는 경우에는 병원에서 치료를 받는 것이 좋습니다.

일반적으로 휴식과 함께 약물치료를 병행합니다.단, 만성 편도염으로 인해 고통스러운 경우라면 수술을 대답할 수 있습니다.특히 편도 결석 등과 같은 합병증이 있는 경우는 수술을 권장합니다.

편도염은 물을 자주 마시고 개인위생이나 구강위생을 지키는 것으로도 쉽게 예방할 수 있습니다.

이비인후과에서는 풍부한 경험을 가진 2명의 이비인후과 전문의들이 환자 개개인의 맞춤형 진료를 통해 환자의 빠른 회복과 쾌유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부산광역시 중구 구덕로 40호림빌딩 7층